MY MENU

기고칼럼

기고칼럼

제목
[성공창업, 상권을 보라] 상가건물 고를 때 5가지 꼭 따져라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5.29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128
내용


[성공창업, 상권을 보라] 상가건물 고를 때 5가지 꼭 따져라

상가건물 잘 골라야 투자·창업 시 손실 낮춰

등기부등본, 건축물 관리대장 등 서류 검토 필수

정보 수집 한계 시 전문가 조언을 통해 선택

 

상가에 투자하거나, 창업을 하기 위해서는 좋은 상가건물을 고를수 있는 안목이 필요합니다.

최상의 상권과 입지 조건이라도 건물을 잘못 선택할 경우 큰 손실을 보는 경우도 많기 때문입니다.

 

매수인과 창업자의 입장에서 좋은 건물을 선택하는 것은 생각보다 간단하지 않습니다. 매도인과 건물주가 빠른 시일 내에 처분하기 위해 물건의 정보를 상세히 알려주지 않는 일이 허다하므로 스스로 건물의 하자여부를 꼼꼼히 알아보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특히, 다음의 5가지 사항은 놓치지 않고 상가건물을 고를 때 꼭 따져야 합니다. 첫번째, 공부상의 하자여부를 꼼꼼히 따져봐야 합니다. 계약 전 등기부등본을 발급받아 건물에 근저당권이나 가압류가 설정되어 있는지 확인하는 작업이 필수입니다. 근저당권이나 가압류가 설정돼 있더라도 상가 입지가 좋다면 계약을 고려하되, 경매 등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서 관할 세무소에서 확정일자를 꼭 받아둬야 합니다.


두 번째, 테마상가 등 신축 건물의 경우에는 시공사 선정과 부지 매입을 제대로 하지 않고 분양하지는 않는지 확인해봐야 합니다. 마찬가지로 토지 등기부등본을 떼어 사업 부지에 대한 소유권을 시행가가 가지고 있는지, 근저당이나 가압류 등 권리관계가 깨끗한지도 확인해 볼 사항입니다.

 

세 번째, 최근 건물관련 법령 중 소방관련 법률과 환경 설비에 대한 규제가 강화되고 있어 이를 충족할 수 있는 상태인지 알아볼 필요가 있습니다. 예를 들면 현재 지난 1월부터 6층이상 건축물의 모든 층에는 스프링클러설비를 의무 설치하도록 법이 개정되어 시행중입니다. 이에 스프링클러 등 건물의 설비가 최근 강화된 법령의 기준에 충족되는지 유심히 살펴보아야 합니다.

 

네 번째, 건물의 용도를 정확히 파악한 후 물건선정을 해야 합니다. 관련업종에 따라 용도가 정해져 있어 자칫 이 부분을 소홀히 하면 임차인 유치, 혹은 창업하려는 업종을 포기하거나 많은 비용을 들여 용도변경을 해야 하는 위험을 떠안을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사전에 건축물관리대장을 확인해봐야 합니다.

 

다섯 번째, 해당 시··구청 환경위생과에 정화조 용량을 문의하여 구두 또는 서면으로 확인받아야 합니다. 또 전기, 주차장 설비 등에 관해서도 관할 부서에 미리 확인이 필요합니다. 정화조나 전기 용량, 주차장 설비에 따라 들어올 수 있는 업종이 제한적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처럼 상가는 주택에 비해 까다로운 부분이 많습니다. 또한 소유관계가 복잡하여 일반인들이 정확한 정보를 수집하기에는 무리가 따를 수 있습니다. 이런 부분에 있어 상가를 전문적으로 하는 부동산 전문가들의 조언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권강수 이사

0
0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