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MENU

기고칼럼

부동산정보_기고칼럼

제목
[기고] 금리인상이 수익형부동산 시장에 미칠 영향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4.02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97
내용


[기고] 금리인상이 수익형부동산 시장에 미칠 영향은?


최근 미국이 금리인상을 실시하면서 국내 금리인상의 여지가 높아진 상황이다. 이와 함께 대출 규제 강화로 수익형부동산 등 부동산 투자시장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지난 3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연방공개시장위원회는 정책 금리를 연 1.50~1.7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또한 연준은 올해 금리를 3차례 인상하겠다는 기조를 유지했고, 연준내부의 위원들은 올해 4회 인상까지 전망하고 있는 상황이다. 결과적으로 미국 금리의 추가 인상 가능성이 거의 확실시되는 듯 하다. 

미국의 금리 인상 속도가 빨라지면서 국내 금리도 상승추세에 더욱 무게가 실리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는 담보대출이 미국 등 국제금융시장 금리에 더욱 민감한 편이다. 기준금리 인상 전에 담보대출 등 시장금리가 먼저 상승추세로 빨리 돌아설 수 있다. 때문에 대출을 이용하려던 투자자들의 자금 압박은 높아질 수 밖에 없다. 

또한 금리가 계속 오를것으로 전망되는 상황속에서 이자부담 등의 이유로 수익형부동산 시장 분위기도 어느정도는 가라앉을 것으로 예상된다. 

금리가 상승추세에 있을 때는 부동산 투자 시 자기자본 비중을 기존보다 높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지금 시점에서는 무리한 대출을 통한 공격적인 투자는 분양가와 대출이자 등의 가격 부담이 더욱 크게 와닿을 수 있다.

다행히 아직까지 국내의 기준금리는 1.5%로 저금리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 미치게될 부정적인 여파는 걱정만큼 그리 많지 않을 수 있다. 

일반적으로 금리가 2% 후반에서 3% 초반에 접어들었을 때 투자 경고등이 켜졌다고 할 수 있다. 이 때에 투자자들은 은행금리에 의존할지, 아니면 더 큰 수익을 위해 다른 투자를 선택할지 가장 많이 고민을 하게 된다. 아직 금리가 위험 수준까지 상승하지 않았기 때문에 수익형 부동산 시장이 대폭적으로 위축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금리 인상 외에도 수익형부동산은 공급 증가로 인해 수익률 하락도 겪고 있다. 이에 투자 시 그동안 공급이 적었던 지역을 중심으로 현장을 방문하여 꼼꼼히 살펴보고 중개사무소를 통해 실제 임대료가 어느 수준에 책정됐는지도 꼭 확인을 해야 한다. 

또 정부의 규제로 인해 서울 등 수도권 인기 지역 대부분의 오피스텔, 도시형 생활주택, 소형 아파트가 등기 이후에나 전매가 가능하기 때문에 사실상 준공 전 전매가 금지됐다고 봐야한다. 담보인정비율(LTV), 新총부채상환비율(DTI)에 이어 지난 26일부터 적용된 총체적상환능력비율(DSR) 등 대출 규제도 보다 강화됐다. 신용등급과 연봉, 타 부채의 연간 원리금 상환액까지 고려하는 등 대출 규제가 촘촘해진 만큼 투자 여건이 과거보다 열악해진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금리 인상과 정부의 규제로 투기 수요가 많이 사라져 시장 전체는 건전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단기적으로는 위축 되는 듯 보일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안정적인 흐름을 찾아가면서 과열된 분위기가 진정 추세를 찾아 갈 것으로 전망된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
0
0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